내 아내는 색녀 - 5부

기타야설

내 아내는 색녀 - 5부

밤고수 0 1356

내아내는 색녀 5부

내아내는 색녀 5부..


이?날........

혼자 곰곰히 생각해 보았다.

난 이제 아내의 그 야한 웃음소리와 거친 욕설..그리고 아내의 보지속에 있는

그 어떤 사내의 좃물.....

난 그런 아내의 행동에 점점 길이 들어가고 있었다.

그리고 오늘은 직장동료들과 저녁약속이 있어서 밖에서 술한잔 얼근하게 먹구

저녁 9시쯤 집에 들어갔다.

집에 들어서니 불은 꺼져 있었고.

화장실쪽에 있는 작은방에 붉은색 빛이 문틈으로 새어나오고 있었다.

문을 잠그고 살며시 홈빠족으로 다가가 무얼하나 귀를 기울였다.

방안에서는 약간의 스는 소리가 흘러나왔고.

나는 곧 그것이 포르노 비디오 테잎인것을 알았다.

아내는 미용실언니에 게서 빌려온 포르노 테잎을 혼자서 맥주두어병 놓고

마시며 보고 있던 것이었다.

"후후후......."

그러면 그렇지....

하며 방안으로 들어서니.

아내는 "이제와?......"

하며 쇼파에 반쯤누워 보지속에 넣고있던 손가락을 빼며 날 쳐다보았다.

"왜?...더 퍼마시고 오지?...."

"아냐...너 생각나서............."

하며 난 우물쭈물 아내의 옆에가서 앉았다.

그러니 아낸 나에게 .......

"자기야!!!!!!!!근데 오늘 장농들어왔어........."

"응?...그래?......빨리왔네?...."....그거 주문한거잖아."

"그럼..........내가 특별히......어려운주문한거야.....호호호.."

하며 아내는 맥주를 한컵 비우더니...

"한잔할래?...."

"응~~~~~~~~~~"하며 술을 받았다.

"자기야......나오늘 보지 꼴리는데. 내가 전에 좋은거 보여준다구 했지?.."

"응 ........"그게 뭔데?....."

"호호호호...오늘 보여줄까?...."

"응~~~~~"

"호호호......잠깐기다려.........."하더니 전화를 어디로 하는 것이다.

"여보세여?......예..전데여......오늘 신랑이 늦는데 나갈순없구....저희집으로 오실래여?........"

하며 내앞에서 어떤 남자에게 전화를 하는 것이다.

잠시후....."네네....00아파트 000동 000호로여........"

"네?......아.....네....호호호....그래여........... ......."

"딸깍......"

전화를 끊고 아내는

"자기 정말 괜찮아?....."

"응......"

"그사람 집에 올건데?....그래두?....."

"응........"

"호호호호......역시 넌 내 애완견이야!!!!!!!!호호호호........."

"근데 집에까지?.........어쩔려구?..."

"호호호....보고만있어..그리구 시키는데로해....알았어?....호호호......."

하더니 ......

"이리와!!!!!!!!!"

하곤 "손뒤로 해!!!!!!!!!"하더니

내가 잘 매지않는 넥타이를 가져오는 것이다.

그리곤 내손을 뒤로 하고.............................

오늘은 이만...........



</div>

</div>

<div class="h40"></div>
0 Comments